운동중 분비되는 호르몬이 알츠하이머병을 예방할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습니다. 

이는 정신적 활동에 운동이 긍정적 효과를 미칠 수 있다는 걸 증명한 것으로 치매 치료에 많은 영향을 미칠 것이라 생각합니다. 

이번 연구는 브라질 리우 데 자네이루 연방대학의 페르난다 데 펠리스 교수 등 국제 공동연구팀의 연구 결과입니다. 8일(2019.1) 국제공동연구팀은 

“알츠하이머환자들한테서 건강한 사람들보다 ‘이리신’(Irisin) 호르몬이 적게 분비된다는 것을 발견했다. 생쥐 실험을 통해 이리신 분비를 차단하니 학습과 기억 장애가 유도되고, 반대로 호르몬을 다시 공급하니 장애가 회복되는 효과가 나타났다”고 밝혔고, 연구팀 논문은 과학저널 <네이처 메디신> 7일(현지시각)치에 게재됐습니다.


이리신은 근육조직에서 분비되는 호르몬으로, 혈류를 통해 온몸에 전달됩니다. 연구팀은 이리신의 단백질 전구체인 ‘FNDC5’도 비슷한 결과를 낳는다는 것을 확인했다고 합니다.  

(관련기사 바로각가기 클릭  )


이번 연구 결과도 그렇지만 치매환자 뿐 아니라 치매예방에도 운동이 필수적이라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오늘은 치매예방 운동 중 하나인 기운동을 어떻게 하는 지 알아보겠습니다.



어렵지 않죠? 무슨 운동이든지 숨쉬기 운동이 제일 기본이라 하지 않습니까? 

적절한 예방운동을 꾸준히 하는 것 이것이 치매 예방의 기본입니다. 


 

by 우리밀맘마

저의 동맹블로그 레몬박기자 오늘의 사진 바로가기 클릭

*이 글이 유익하셨다면 추천 하트 한 번 눌러주세요.


Posted by 우리밀맘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