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과 좋은부모되기

화내지 않는 부모가 되는 8가지 방법

우리밀맘마2017.07.04 22:16

화내지 않는 현명한 부모되는 8가지 방법

 

아기 부모들 중에는 아기를 돌보느라 잠이 부족해 예민해져 언어폭력을 행하거나 아기 몸을 심하게 흔드는 폭력을 행사하는 이들이 있다. 절대로 하지 말아야 할 일이다. 이성을 잃지 않는 부모 하에서 자란 아이들은 안정되고 적극적인 성격과 유연성을 갖게 돼 사회생활도 잘할 수 있다. 화가 난 상황에서도 슬기롭게 대처하는 부모, 이보다 멋진 부모가 또 있을까?

 

현명한 부모는 무조건 마음을 억누르려 하기 보다는 적절한 방법을 찾는다. 부모가 화가 치밀어 오르는 상황에서 슬기롭게 대처하는 방법 어떤 것이 있을까? 8가지를 찾아보았다.  

 

 

1. 심호흡 하기

 

 

내뿜는 숨과 함께 정신적인 긴장도 함께 빠져 나간다.

 

 

2. 화장실로 가라

 

 

화장실은 혼자만 있을 수 있는 유일한 공간이다. 문제가 커질 것 같으면 무조건 중단하고 화장실로 뛰어 들어가 엉킨 두뇌를 풀어야 한다.

 

 

3. 밖으로 나가 비눗방울을 날려라

 

 

아이를 데리고 밖으로 나가 비눗방울을 불어 보자. 아이를 야단치고 난 후나 교육시키고 긴장돼 있을 때 소리 없이 긴장을 풀어 줄 것이다.

 

 

4. 텔레비전을 켜주고 온수 목욕을 한다

 

 

아이에게 텔레비전을 켜주고 뜨거운 물속에 몸을 담그자. 텔레비전으로 아이를 안정시키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으나 한번쯤은 죄책감을 갖지 않아도 된다. 엄마가 조용히 혼자만의 시간을 가져야 되니까. 뜨거운 물속에서 얼었던 마음도 녹아질 것이다.

 

 

5. 간지럼 전쟁

 

 

잔뜩 긴장됐던 분위기를 푸는 데는 간지럼만한 것이 없다. 아이와 간지럼 놀이로 화난 분위기를 풀어보자. 웃다가 다 잊어버릴 것이다.

 

 

6. 함께 책을 읽자

 

 

함께 책을 읽다보면 책 읽는 재미에 긴장됐던 마음이 풀릴 것이다.

 

 

7. 11 시간을 갖자

 

 

한 아이가 아니라 두세 아이 때문에 화가 발생하면 조용히 한 아이씩 불러 서로의 마음을 터놓는 시간을 갖자. 다른 사람의 방해 없이 아이와 한참 대화하다 보면 큰 소리 없이 일이 해결돼 나갈 것이다.

 

 

8. 죄책감을 갖지 말자

 

 

참다 참다 마침내 터질 수가 있다. 터지고 나면 아이도 마음이 아프겠지만 부모도 그 이상으로 마음이 아프다. 아이와 좋지 않은 시간을 갖게 되면 제일 먼저 갖게 되는 것이 죄책감이다. 자기도 모르게 내뱉은 나쁜 말, 이런 것으로 고민하다 밤잠을 설치면 다음날 더 예민해 져서 다시 안 좋은 일이 발생할 수가 있다.

 

 

부모도 사람이다. 가끔은 그렇게 실수도 할 수 있는 것이다.

오늘 일은 오늘로 끝내고 내일은 새로 떠오르는 해를 맞자.

 

 

 

by 우리밀맘마

저의 동맹블로그 레몬박기자 오늘의 사진 바로가기 클릭

*이 글이 유익하셨다면 추천 하트 한 번 눌러주세요.

 

신고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