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눌바보 남편, 페이스북에 아내가 고맙다며 올린 아주 소소한 사연


딸바보만 있는 것이 아니라 마눌바보도 있습니다. 우리집 마눌바보가 페이스북에 아내가 너무 고맙다는 사연을 올려놓았네요. ㅎㅎ 설마 저 읽으라고 적어놓은 것은 아닐거고, 하여간 페친인 울 남편이 아내가 고맙다는 사연을 올려놓았는데, 읽다가 거의 뿜었습니다. 이 남자가 어떻게 이리 되었나 좀 미안한 마음도 들구요.


마눌바보 남편 왜 제가 고마운지 그 사연 올려드릴께요. 일단 남편 페이스북에 올려진 사연 캡쳐한 사진입니다.



남편-페이스북-라면제 몰래 라면 끓여먹다 체했다는 이야기




며칠 전 새벽 내내 끙끙 앓으면서 제 단잠을 깨웠던 날이 있었습니다. 얼마나 이리뒤척 저리뒤척하는지 어쩔 수 없이 일어났죠. 왜 그러냐구 했더니 체했다고 합니다. 도대체 뭘 먹었길래 그리 심하게 체했냐고 했더니 제 몰래 교회에서 라면 끓여먹었던게 체한 것 같다고 하네요. 정말 어이가 없더군요. 수욜 예배 마치고 교사회의 하는데, 그냥 집에 가지 않고 절 기다리겠다고 해서 좀 수상했는데, 라면 끓여먹으려고 그랬던 것 같습니다. 아마 빨리 끓여먹어야 한다는 생각에 급히 먹다 체한 것 같은데..휴 ~ 울 남편 언제 철이 들려나요?

일단 매실 액기스를 따뜻한 물에 타서 먹였더니 한결 낫다고 합니다. 그리고 그 밤에 체조하러 나가네요. 한 시간 정도 동네를 돌아다니곤 체한 게 많이 내려갔다며 그제야 잠이 듭니다. 시간을 보니 새벽 2시입니다. 그렇게 잠을 설치니 저도 다음 날 하루가 어떻게 갔는지 정신이 없었습니다. 

라면 끓여먹었다는 말에 살짝 욱했지만 이 남자 왜 이리 귀엽죠? ㅎㅎ 잔소리보다는 또 걱정이 앞서서 잔소리 대신 제발 아프지 말라고 걱정스런 마음으로 한 마디 해주었더니 그게 감동이었나 봅니다. ㅎㅎ 남편은 이런 말로 감동을 받네요.  




마눌-페이스북-바보남편 페이스북에 올려진 꿈이야기




또 하나는 저도 모르는 일이 이렇게 벌어졌네요. 난 싸운 적이 없는데..울 남편 요즘 제게 뭐 서운한 게 있는 건지. ㅎㅎ 울 남편 넘 약해졌습니다. 예전에는 저 없이 혼자서 자는게 더 편하다고 큰 소리 치고 그러더니 이제는 제 곁에 꼭 달라 붙어 잡니다. 어떨 때는 자다가 자꾸 제 몸을 더듬어 잠을 깨우는 날도 있어 제발 잠 잘 때는 만지지 좀 말라고 역정을 냈더니 하는 말이

"그건 나도 모르는 일이다. 그건 내가 한 일이 아니라 이 손이 한 것이다. 날 욕하지 말고 이 손을 때리도!"

이럽니다. ㅎㅎ 그래서 그 손에 살짝 뽀뽀해줬더니 감격에 찬 표정을 짓더군요. 갈수록 마눌바보가 되어가는 남편, 거기다 점점 단순해지네요.

"남편 내가 잔소리한다고 기죽지 말고, 잘 때 날 꼭 품에 안아주고 자야돼~내 단잠 깨운거 다 용서해준다. "







by 우리밀맘마

 

↙아내가 함부로 내뱉는 남편을 기죽이는 말 20가지
행복한 부부를 위한 남편과 아내가 지켜야할 10계명
결혼기념일 남편과 데이트 나가다 15분만에 싸우고 돌아온 사연
한국의 부부,나이들수록 남편이 심하게 착각하고 있는 불편한 진실

Posted by 우리밀맘마

티스토리 툴바